HOME / NEWS블루윙즈 뉴스

상세

‘수원의 아들’ 테니스 정현, 슈퍼매치 승리시축!

2018.04.04 | VIEW : 5760

정현선수보도자료1.jpg

세계적인 테니스 스타로 발돋움한 정현 선수가 슈퍼매치를 찾아 수원삼성의 승리를 기원하는 시축에 나선다.
 
정현은 오는 8일 오후2시 빅버드(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FC 서울과 슈퍼매치를 앞두고 승리의 시축을 진행할 예정이다. 수원삼성은 정현 선수가 경사가 있을 때마다 시축 초청을 통해 수원시민들과 함께 축하하는 자리를 만들어왔다.
 
정현은 윔블던대회 주니어 남자단식 준우승을 거둔 후 2013년 7월31일 부산 홈경기 때 첫 시축했고, 인천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땄던 2014년 10월11일 전남전 때 찾아 수원 시민들의 축하를 받으며 시축한 바 있다.
 
수원삼성은 지난 호주오픈에서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4강에 오른데다 세계랭킹 19위로 아시안 톱 랭커자리에 오른 정현을 슈퍼매치 때 귀한 손님으로 초청하며 세 번째 시축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현은 하프타임 때 자신의 친필 사인공을 수원 팬들에게 직접 차줄 계획이다. 정현은 “뜻깊은 슈퍼매치에서 시축을 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 고 말했다.
 
슈퍼매치는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예매시 2천원의 할인혜택이 주어진다.

[블루윙즈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