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블루윙즈 뉴스

상세

수원삼성, 7일 광주전은 '50-50' 달성한 염기훈 데이!

2015.06.04 | VIEW : 4113

힘을내 염.jpg

 

[블루윙즈미디어] 수원삼성블루윙즈가 부상에서 돌아오자마자 50-50을 달성한 캡틴염기훈을 위해 홈경기 이벤트를 실시한다.

 

수원삼성은 오는 7일 오후 6시 빅버드에서 열리는 광주와의 홈경기 테마를 힘을내염 블루윙즈로 정하고 누구보다 바쁜 6월을 보낼 염기훈을 위해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최근 부상에서 회복해 돌아와 국가대표팀에 승선한 염기훈을 응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빅버드 장외에 위치한 빅버드 파크에는 염기훈 응원메시지 월이 설치된다. 팬들은 응원메시지 월에 염기훈에게 직접 응원메시지를 적을 수 있다. 팬들이 적은 메시지는 경기 종료후 염기훈에게 직접 전달될 예정이다.

 

염기훈의 프리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게임도 진행된다. 왼발로 직접 프리킥을 차서 에어바운스안에 있는 골대에 프리킥을 성공시키면 염기훈의 친필 사인이 담긴 완장을 비롯해 다양한 경품을 받을 수 있다. 경기장을 찾은 팬들은 올 시즌 물오른 왼발 프리킥을 과시하고 있는 염기훈의 프리킥을 체험할 수 있는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 특별히 설치되는 염기훈 포토월과 함께 사진을 찍은 팬들에게도 다양한 선물이 주어진다. 팬들은 직접 사진을 찍고 인스타그램에 구단 공식 계정을 태그 한 뒤 해쉬태그 #힘을내염26을 추가해 업로드 하면 염기훈이 직접 세 명의 팬을 선정해 친필 사인이 담긴 주장 완장을 선물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경기장에 우선 입장하는 6000여 명의 팬들에게 염기훈의 특별 가면이 주어지는 등 다채로운 행사들이 준비되어 있다.

 

한편 50-50 달성에 대해 염기훈은 “(50-50 달성을) 전혀 모르고 있었는데 경기가 끝나고 팬들이 외쳐줘서 알게 되었다. 나도 잘 몰랐던 기록까지 이렇게 팬들이 먼저 챙겨주고 축하해주는 것이 기록 달성의 원동력이 되었던 것 같다. 처음 프로에서 선수생활을 시작할 때만 해도 내가 이런 기록을 세우게 될 것이라고는 생각해본 적이 한 번도 없었는데 큰 영광이라고 생각한다이 기세를 이어나가 계속 수원에서 60-60도 달성해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6월 세 번의 홈경기를 치르는 수원은 모든 홈경기를 직관하는 팬들을 위해 출첵 이벤트를 실시한다. 6월 첫 홈경기인 광주전에서 출석도장 응모권을 받아 세 경기에서 직관 확인 도장을 받은 후 마지막 경기인 621일 전북전 당일 응모함에 넣으면 추첨을 통해 최첨단 TV인 삼성 SUHD-TV를 증정할 예정이다.

 

캡틴염기훈과 함께 진행되는 광주전은 인터파크 홈페이지(http://ticket.interpark.com)에서 절찬리 예매 중이다.

 

[블루윙즈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