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BLUEWINGS TV영상 매거진 뉴스

상세

'리틀세오' 서정진 "전북전 이기고 싶다"

2012.07.13 | VIEW : 2843

'리틀세오'로 불리는 서정진은 학창시절 서정원 수석코치와 고종수 코치를 보면서 축구선수의 꿈을 키워왔습니다. 수원의 푸른 유니폼을 입은 서정진은 이제 자신의 우상들에게 지도를 받으며 성장해나가고 있습니다.

지난 전북원정경기에서는 경고누적으로 결장하면서 친정팀과의 대결이 무산되었던 서정진. 이번에는 팀을 승리로 이끌겠다고 각오를 다지고 있습니다.